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사설·칼럼
Total 7건 1 페이지
  • RSS
사설·칼럼 목록
바이든 당선인, 대규모 부양안 발표 바이든 당선인, 대규모 부양안 발표 로이터통신이 지난 수요일(1월 13일) “조 바이든 미 대통령 당선인이 현지 시간 14일 수조달러 규모의 COVID-19 경기 부양안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보도 내용에 따르면 바이든 당선인은 COVID-19 팬데믹으로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개인당 2,000달러를 . . . 작성자 에디터 기자 / 조회 93 / 작성일 01-15
결과가 기대되어지는 바이든 당선인의 이민개혁 법안 미국 내 서류미비 이민자들의 구제 목적 조 바이든 미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 금요일(1월 8일) “미국 내 서류미비 이민자들의 구제를 위한 이민개혁 법안을 취임 후 연방의회에 제출하겠다”고 발표했다. 바이든 당선인은 8일 진행된 블룸버그 통신과의 기자회견에서 해당 법안의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지는 않았으나, 그의 대선 . . . 작성자 에디터 기자 / 조회 104 / 작성일 01-13
허용 가족 난민수 상한선에 도달 과거 기민당과 사민당은 난민의 가족을 함께 받아주는 사항에 대해 오랫동안 논쟁을 벌인 끝에 상한선을 정한 바 있다. 그 결과 매달 1000명까지만 가족난민을 인정해주고 입국 허락을 해주기로 결정이 났었다. 당시에 이 숫자는 유입되던 난민 숫자를 고려할 때 상당히 높은 수치였으나, 오스나 . . . 작성자 관리자 기자 / 조회 1032 / 작성일 03-21
독일 연방 의회 이주법 개정 추진 독일에서 전문인력이 줄고 이주민은 늘어나는 추세를 보여, 이 두 문제를 함께 해결할 방안이 논의 중이다. 튀링엔(Thüringen)의 도시 줄(Suhl)의 경우 통 이후 인구 삼 분의 일이 떠나 겨우 35,000여 명만이 거주 중이며, 평균 연령이 50세를 이르러 독일의 가장 . . . 작성자 관리자 기자 / 조회 1031 / 작성일 03-21
강화된 난민 규제로 늘어난 환송 난민 신청 거부 총 5만여 건. 점차 느는 추이.규제 강화로 추방 쉬워졌으나 신분증 필요 여전작년 2018년에 총 23,617명의 난민이 환송되었고, 또 다른 31,000여 명의 난민이 환송되려다 여러 이유로 중단되었다. 따라서 독일에서 환송하려던 난민 수는 5만 명을 넘어섰다. 이처럼 . . . 작성자 관리자 기자 / 조회 991 / 작성일 03-21
독일 국적 취득 제한에 대해 알아보아야한다 본적으로 이중국적 허용치 않음에도 허용 점차 늘어2014년부터 자동 이중국적 허용 기준 생겨, 미래에 국적 취득 허들 낮아질 듯독일 국적 관련 법 조항 제10조를 살펴보면 독일은 기본적으로 이중 국적 취득이 허용되지 않는다. 하지만 이 제한은 느슨해지는 추세라 이중국적이 불가능 . . . 작성자 관리자 기자 / 조회 151 / 작성일 03-21
2019년산 아이스와인 없다 2020년 1~2월에도 따뜻한 겨울이 이어진 이유로 2019년산 아이스와인은 독일에서 만들어지지 못하게 됐다. 독일의 와인 재배 지역 13곳 가운데 단 한 곳도 아이스와인 생산이 없을 것이라고 독일 와인 연구소(Deutsche Weininstitut)가 밝혔다. 아이스와인을 위 . . . 작성자 관리자 기자 / 조회 126 / 작성일 03-21

검색

BTS부터 트와이스까지…빌보…
파나마 지하철 2호선 도시계…
파나마와 유럽 연합, 정치적…
파나마, 연대 플렌 등록 이…
코로나서 회복하는 미 독립기…
스페인, 코로나 재확산에 야…
美 고교생들 마스크 거부 난…
"코로나19 감염 어린이 사…
파나마, 식당 및 호텔 종업…
파나마, 어제 24시간동안 …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