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미국 LA도 백신 미접종자에 철퇴…"대부분 영업점 출입금지"
시의회서 내주 관련 조례안 통과될 듯…11월 발효
에디터 기자   l   등록 21-09-30 16:24

본문

(서울=연합뉴스) 현윤경 기자 = 미국 제2의 도시인 로스앤젤레스(LA)가 대부분의 사업체에 대한 백신 미종접자의 출입을 금지하는 방안을 검토하며 현재까지 이뤄진 코로나19로 인한 제한 조치 중 가장 엄격한 카드 중 하나를 만지작거리고 있다.

29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현지 시청 관리들은 식당과 술집, 쇼핑센터, 체육관과 기타 실내 공간에 입장하려면 백신접종 증명서를 제시해야 한다는 긴급 조례안을 놓고 다음 주 표결을 할 예정임을 시사했다. 현재 1명을 제외한 시의회 의원 전원이 이 조례안을 지지하고 있다.' 

폴 커코리안 시의원은 "마스크를 쓰지 않고 (식료품점)트레이더 조스에 들어가는 사람들에게 신물이 난다. 우리 사회에서 지켜야 할 온갖 예의를 잃어버린 채 이 문제를 정치 문제로 삼길 원하는 사람들에게도 질렸다"며 조례안에 대한 지지 의사를 밝혔다.

LA가 예상대로 다음 주 표결을 통해 이 조례안을 가결하면 실내 영업점 출입 시 백신접종 증명서 제시를 의무화한 미국 주요 대도시로 이름을 올리게 된다. 현재 샌프란시스코, 뉴욕 등이 이런 제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이 조례안은 가결되면 오는 11월부터 발효된다.

미국 정치 지도자들은 최근 몇 주 새 백신 미접종자들에 대한 압력을 부쩍 강화하고 있다. 하지만, 상점 출입 등에서 백신 접종 증명을 의무화하는 것에 대해 상당수 국민이 반헌법적이고, 독재적인 발상이라며 반발하고 있어 이 문제를 둘러싼 미국 내 논란이 커지고 있다.' 

4d44b9b812069c19f983c539c7040968_1632986619_2553.jpg
절대 다수의 시의원이 이 조례안에 찬성하고 있는 LA에서도 조 부스카이노 의원의 경우 시 당국이 이러한 백신 관련 권한을 집행하는 것이 불가능하다면서 표결에 기권할 것이라는 의사를 드러냈다.

한편, LA 카운티 교육청은 모든 교사와 교직원, 12세 이상 학생에게 내달 15일까지 종교적·의학적 면제 사유가 없는 한 의무적으로 코로나 백신접종을 하라는 지침을 내리는 등 이 지역에서 백신 접종 의무화 움직임이 강화되고 있다.

ykhyun14@yna.co.kr 

ⓒ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통령 기소 위기, 브라질 …
美, 어린이 백신 접종·확산…
코로나19에도 올해 파나마 …
코로나 사망자 4일 동안 0…
정상회담 앞둔 미중, 기후변…
英제약사, 면역력 수십년 유…
**캐나다 구인 정보 **
유럽, 다시 혹독한 겨울… …
NCT 127·NCT 드림,…
빌 게이츠, 내년 중반엔 코…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