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프랑스, 코로나 필수업무 수행한 외국인 1만2천명에 시민권
이에 따라 총 1만6천381명이 신청
에디터 기자   l   등록 21-09-10 11:20

본문

델타 변이 확산 속 검체 채취하는 프랑스 의료진

[AP통신=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프랑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과 이에 따른 반복된 봉쇄조치 기간에 의료 등 분야에서 필수업무를 수행한 외국인 근로자 1만2천여 명에게 시민권을 부여했다고 AP·AFP통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프랑스 정부는 코로나19 유행이 시작된 지난해 필수 서비스 분야에서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들을 대상으로 특별 시민권 발급 절차를 시행했다. 현지 거주 5년이 아닌 2년만에 시민권을 얻을 수 있도록 절차를 줄여준 것이다.

이에 따라 총 1만6천381명이 신청을 했고, 이 가운데 의료종사자 및 식료품 점원, 경비원, 환경미화원 등 외국인 근로자 1만2천12명이 시민권을 획득했다.

마를렌 시아파 내무부 시민권 담당 국무장관은 성명을 통해 "시민권을 획득한 외국인 근로자들은 국가를 위해 일했다"며 "새로운 프랑스 시민들을 환영하게 돼 영광이다"라고 밝혔다.

suho@yna.co.kr 

ⓒ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지난 1년 동안 운항 제한한…
파나마, 마지막 분기 백신 …
탈레반, 미군 떠난 카불 공…
민사(Minsa), 코로나 …
엔하이픈 멤버 5명 코로나1…
파나마 디지털 포털의 예방접…
파나마 지하철, 9월2일과 …
파나마 운하, 63건 코로나…
홍콩인 영국 비자 신청 5개…
영국, 자국민·협력자 추가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