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中소셜미디어, 장원영 등 韓연예인 팬클럽 계정 21개 정지
'비이성적 스타추종' 이유…연예계·팬클럽 '홍색 정풍' 일환
에디터 기자   l   등록 21-09-06 16:50

본문

장원영

[이니스프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중국 대중문화계에 이른바 '홍색 정풍 운동'이 전개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微博)가 한국 연예인 팬클럽 계정 21개에 대해 정지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6일 펑파이(澎湃) 등 중국 매체들에 따르면 웨이보는 '비이성적으로 스타를 추종하고 응원하는 내용을 전파했다'는 이유를 들며 아이즈원 출신 장원영의 중국 팬클럽 계정을 포함한 21개 한국 연예인 팬클럽 계정에 대해 30일간 정지조치를 취했다.

또 문제가 된 내용은 웨이보에서 삭제됐다.
이 조치는 중국 공산당 중앙 인터넷 안전 정보화 위원회 판공실이 지난달 27일 '무질서한 팬덤에 대한 관리 강화' 방안을 발표한 이후 취해졌다.

이 방안은 미성년자가 연예인을 응원하기 위해 돈을 쓰는 것을 금지하고, 연예인 팬클럽끼리 온라인에서 욕을 하거나 유언비어를 퍼뜨리며 싸우는 것을 금지한다는 내용 등을 담았다.

이와 관련, 방탄소년단(BTS) 멤버 지민의 중국 팬들이 거금을 모아 지민의 사진으로 뒤덮은 항공기를 띄웠다가 웨이보 계정이 정지된 일도 있었다.

jhcho@yna.co.kr 

ⓒ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호주 2차 백신 접종률 50…
NCT 127, 'SNL 코…
브라질 코로나 전파 빨라져……
미, '코로나 통금 해제' …
19,000명의 아이티인들이…
"너는 내 별이자 우주"…B…
"미국 코로나19 일일 사망…
코르티조 대통령, 미국 국가…
미국 LA도 백신 미접종자에…
파나마 불법이주민에 대한 역…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