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엔하이픈 멤버 5명 코로나19 확진…컴백 앞두고 비상
코로나19 확진으로 컴백 일정 차질
에디터 기자   l   등록 21-09-02 17:36

본문

엔하이픈

[빌리프랩 제공]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7인조 보이그룹 엔하이픈의 멤버 5명이 한꺼번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빌리프랩은 "정원,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이 자가격리 중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2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밝혔다.

빌리프랩에 따르면 엔하이픈은 촬영 현장 직원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듣고 지난달 26일부터 선제적으로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이들은 다음날 방역 당국으로부터 밀접접촉자로 분류됐다.

제이크는 자가격리 도중 기침과 발열 증세를 보여 검사한 결과 지난달 30일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어 비슷한 증세를 호소한 정원, 희승, 제이, 성훈도 잇따라 양성 결과를 받았다.

소속사는 "확진된 멤버 모두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치료 시설을 배정받고 이동하는 등 필요한 조처를 하고 있다"며 "현재 증상은 경미한 수준"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티스트를 포함한 촬영 현장 인원 모두 유전자증폭(PCR)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기 때문에 외부로 감염이 확산할 가능성은 작다"고 설명했다.

이어 "여러 노력에도 불구하고 감염과 확산을 막지 못해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며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멤버들이 빠르게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2월 국내에서 코로나19가 확산한 이후 가요계에도 여러 확진자가 발생했지만, 한 그룹 내에서 5명이 무더기 확진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엔하이픈은 이달 말 발매를 목표로 새 앨범을 준비 중이었으나 코로나19 확진으로 컴백 일정에도 차질을 빚을 것으로 보인다.

rambo@yna.co.krⓒ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호주 2차 백신 접종률 50…
NCT 127, 'SNL 코…
브라질 코로나 전파 빨라져……
미, '코로나 통금 해제' …
19,000명의 아이티인들이…
"너는 내 별이자 우주"…B…
"미국 코로나19 일일 사망…
코르티조 대통령, 미국 국가…
미국 LA도 백신 미접종자에…
파나마 불법이주민에 대한 역…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