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파나마, 화웨이를 통해 5G 테스트 시작
뉴스투데이 기자   l   등록 24-05-07 09:36

본문

f45776648a2315f471dc7cd347466a36_1715042112_2422.jpg
 

국가 공공 서비스 기관(ASEP)이 네트워트 연결의 빠른 속도를 위해 사용하는 신기술을 실행할 목적으로 파나마의 Mas Movil of Cable & Wireless Panama 회사에 3.5GHz 밴드의 일부 스펙트럼을 대여한 후 이번 주부터 5G 네트워크의 테스트가 처음 시작되었습니다.  또한 동일한 목적으로 필요한 경우 TIGO 운영자에도 동일한 권한이 부여됩니다.  ASEP 관리자는 5G 네트워크의 상업적이고 공식적인 배포는 규제 기관이 먼저 공개 협의를 수행한 다음 국가의 전화 및 인터넷 사업자 각각에 대한 허가 방식으로 스펙트럼을 공식적으로 지정하기로 명시했습니다.  

Mas Movil의 5G 네트워크 테스트는 상업, 관광, 항만 부분의 일부 기업 사용자를 대상으로 2~3개월 동안 일시적으로 진행됩니다.  또한 5월 5일 선거일에 선거 법원에서 5G 인프라를 사용하게 됨으로써 미디어 업체가 해당 네트워크를 통해 데이터와 시청각 정보를 더 빠를 속도로 전송할 수 있다고 합니다.


5G 인프라 사용은 논란의 여지가 있는 이슈였습니다.  왜냐하면 미국이 5G 네트워크의 선두주자 중 하나인 화웨이의 서비스, 인프라 및 장비를 운영하는 데 제한을 두었기 때문입니다.  미국은 중국 회사 화웨이가 그들의 기술을 바탕으로 미국에서 스파이 활동을 하므로 미국 내 화웨이 제품 판매를 중단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중미에서 코스타리카는 화웨이에게 문을 닫았으며 칠레는 화웨이 참여를 허용했고 파나마는 중국 기업의 운영에 훨씬 더 개방적입니다.  ASEP 대변인은 “화웨이는 관련 경쟁 업체 중 단연 왕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실제로 Mas Movil이 메가폴리스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MoveOn 이벤트에서 수행한 테스트에서 부분적으로 사용한 인프라는 화웨이 기술로 운영되었습니다.  Mas Movil의 총책임자는 화웨이(Huawei), 에릭슨(Ericsson) 및 노키아(Nokia)의 3개 회사로부터 제안을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실제로 서비스와 사업 부문 그리고 지역에 따라 2개의 서로 다른 인프라를 사용할 수도 있지만 아직 확정된 것은 없습니다.  “현재 저희는 단지 테스트만 실시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5G 이슈에 대해 저희는 화웨이, 노키아, 에릭슨 3개의 공급업체의 제안서를 검토하고 있습니다.”라며 로렌조가 강조했습니다.



ⓒ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파나마와 멕시코: 120년간…
파나마 일상 맛있는 현지 음…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